하나은행, 원금보전 추구형 ‘ELB’ 상품 출시
하나은행, 원금보전 추구형 ‘ELB’ 상품 출시
  • 김민아 기자
  • 승인 2020.04.07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하나은행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하나은행

[데일리포스트=김민아 기자] “하나은행은 저금리 시대에 다양한 손님 수요를 출족할 수 있는 최적의 상품을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선보인 ELB 상품과 같이 고객의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해 수익률을 제고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장성 하나은행 연금사업단 본부장)

하나은행이 퇴직연금 고객을 위한 원금보존 추구형 ELB(주가연계파생결합사채(ELB)상품을 출시했다.

키움증권과 협업을 통해 새롭게 선보인 이 상품은 코피스 200과 유로스탁50 지수에 따라 수익이 결정되며 평가일에 두 개의 지수와 가입시점의 지수(최초기준가격)를 비교해 지급조건을 만족하면 해당 수익률을 지급하는 상품이다.

이번 상품의 만기는 3년이지만 1년마다 조기상환평가를 해 만기 전에도 수익을 실현할 수 있고 시장상황이 좋지 않아 지수가 하락해 지급조건을 충족하지 못하더라도 투자원금을 지급하는 원금보존 추구형 상품이다.

예컨대 키움증권 ELB 제327회의 경우 조기상환평가일이나 만기일의 기초자산 가격이 모두 최초 기준가격 이상일 경우 연 2.4%(세전수익률)를 지급하는 구조로 가입 후 1년 조기상환 평가일에는 조건을 충족하면 2.4%, 2년 후 충족시 4.8%, 만기일에 충족시 7.2%의 수익률로 지급하며 미충족시 원금만 지급한다.

이 상품은 신규로 퇴직연금을 가입하는 고객은 물론 기존 퇴직연금 가입자도 가입 가능하며 공모형상품으로 DB, DV, IRP형 퇴직연금 고객 모두 가입이 가능하다. 청약은 하나은행 전 영업점에서 가능하며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