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 대규모 업데이트로 박진감 높여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 대규모 업데이트로 박진감 높여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0.03.10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게임빌 제공)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게임빌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게임빌 신작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가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이번 업데이트는 최상급 트레이너들을 쉽게 영입하여 팀 전력을 높이고, 선수 교체 기능을 도입해 게임 진행 중에 유저가 관여할 수 있는 구간을 확대하는 등 다양한 시스템 개선으로 박진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게임빌은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최상급의 트레이너를 쉽게 획득할 수 있도록 개편한다. 프리미엄 영입 및 이벤트 영입으로 슈퍼스타 등급의 트레이너를 획득하지 못하면 슈퍼스타 확정 게이지가 상승하게 되며 확정 게이지가 가득 차면 슈퍼스타 등급 이상의 트레이너를 확정적으로 영입할 수 있다.

슈퍼스타 확정 게이지는 슈퍼스타 등급의 트레이너를 영입하면 초기화 되며 레전드 트레이너 확정 게이지와는 별개로 운영된다. 또 ‘프리미엄 영입 10+1’ 진행 시 스타 등급의 트레이너 2명을 확정적으로 영입할 수 있도록 변경된다.

출석부 보상도 개편해 최상급 트레이너의 수급이 더욱 쉬워진다. 기존 스타 등급의 트레이너인 은우를 지급하던 신규 유저 출석부 최종 보상을 슈퍼스타 등급 트레이너인 요미로 변경하며, 창단 이벤트 최종 보상은 레전드 등급 트레이너인 루나로 상향한다.

28일 출석부 최종 보상은 슈퍼스타 영입권에서 ‘최상급 영입권’으로 변경해 레전드 트레이너 영입의 기회를 열어놓았다. 이미 창단 이벤트를 통해 요미 트레이너를 획득한 유저들에게는 루나 트레이너를 지급할 예정이다.

새 트레이너들도 등장한다. 독특한 매력을 지닌 신규 요괴 트레이너 2종 무명과 메이메이가 첫 선을 보인다. 슈퍼스타 등급의 2루수 트레이너인 무명은 여성 저승사자 캐릭터로 선수 육성 시 장비 구매 포인트인 ‘G포인트’ 추가로 획득할 수 있다. 귀여운 여성 강시 캐릭터인 메이메이는 슈퍼스타 등급의 좌익수 트레이너로 선수 육성 시 정신 능력치를 보너스로 얻을 수 있다. 신규 트레이너 등장에 맞춰 이들을 손쉽게 영입할 수 있도록 오는 16일까지 ‘영입 확률 업’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이 밖에도 필요한 타이밍에 대타, 대주자, 대수비, 투수교체 등 선수들을 교체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 렉터 연구소 내에 레전드 및 슈퍼스타 트레이너 영입권 등을 획득할 수 있는 신규 연구가 추가되며 슈퍼스타 리그 미션 항목 조정 및 골드 보상 상향, ‘제노니아 나이츠’ 시나리오의 보상 밸런스 조정도 함께 진행된다. 유저들이 좀 더 손쉽게 선수를 육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편의기능들도 제공할 예정이다.

차별화된 게임성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는 유저들과의 소통을 강화하면서 꾸준히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