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콘라이트, 바이러스 잡는 UV마스크 개발 착수
세미콘라이트, 바이러스 잡는 UV마스크 개발 착수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0.02.18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세미콘라이트 제공)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세미콘라이트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LED플립칩 제조 전문기업 세미콘라이트가 ‘코로나19’도 잡아내는 살균마스크 개발에 착수했다.

세미콘라이트는 “자사의 UVC-LED 기술력을 활용해 UV마스크 특허보유자와 함께 살균마스크 공동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17일 세미콘라이트 용인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을 통해 세미콘라이트는 미국, 중국 등에 기 출원된 UVC 살균 마스크에 대한 공동 개발 및 아시아지역 생산 및 판권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특허의 내용은 마스크 측면 통풍구에 UVC-LED 칩을 삽입하여 내부로 들어오는 공기를 살균할 수 있는 반영구적 기능성 마스크에 대한 것이다. 이는 외부에서 내부로 들어오는 공기를 살균하는 기능으로, 이미 미국 유명 연구소를 통해 99% 살균이 되는 실험 결과를 얻은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세미콘라이트는 “UV마스크 개발 이후에도 자사 UVC-LED를 가전 및 각종 기계장치 등에 다양하게 접목될 수 있도록 연구 개발에 더욱더 집중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세미콘라이트에서 이번 특허공동보유 협약을 통해 개발을 추진하는 UV마스크는 기존 제품들의 호흡의 답답한 단점을 최소화했다. UVC-LED 기술을 활용해 공기 중 바이러스를 99.9%를 제거하여 호흡기를 통한 바이러스 유입을 원천 차단할 수 있게 된다.

향후 자사 UVC LED 칩을 사용해 기존 마스크 전문 생산 기업과 제휴를 통한 OEM 생산 능력을 갖출 예정으로, 빠른 시간 안에 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미콘라이트 관계자는 “이번 UV마스크 개발을 시작으로 가정에서 편리하게 세균과 박테리아 등을 살균할 수 있는 제품개발을 확대할 예정이며, 조만간 시장에서 제품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최근 코로나19에 대한 우려가 깊어지는 만큼 소비자들이 신뢰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안정성이 높고 혁신적인 제품을 만들어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