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영상 3D프린팅 모델링 표준안, 국제표준 과제로 채택
의료영상 3D프린팅 모델링 표준안, 국제표준 과제로 채택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0.01.12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 3D 프린팅 기본 개념도 ⓒ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과기정통부 제공
의료 3D 프린팅 기본 개념도 ⓒ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과기정통부 제공

[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립전파연구원은 12일 국제표준화기구(ISO)·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합동기술위원회(JTC 1) 산하 직속작업반(WG)에서 우리나라가 제안한 의료영상 기반 3D프린팅 모델링에 관한 표준안 2건이 신규 프로젝트로 채택됐다고 밝혔다.

이들 표준안 2건은 환자의 의료영상에 기반을 둔 맞춤형 3D프린팅 보형물 제작 절차를 명시하고 있다.

앞으로 이 프로젝트는 국내외 전문가와의 협의를 거쳐 2022년께 국제표준으로 제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과기정통부는 “정보통신기술(ICT)과 타 산업 간 융합을 통하여 산업 전반에 새로운 혁신을 가져오고 있다.”라며 “이번 3D프린팅 분야의 국제표준 개발을 기반으로 향후 의료 분야와ICT 융합 협력이 확대‧지속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