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K-글로벌@차이나 2019’ 개최..한중 ICT 협력 모색
과기정통부, ‘K-글로벌@차이나 2019’ 개최..한중 ICT 협력 모색
  • 황선영 기자
  • 승인 2019.11.19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글로벌 ICT 유망기업, 베이징에서 혁신기술을 꽃피우다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과기정통부 제공)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과기정통부 제공)

[데일리포스트=황선영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20일부터 이틀간 중국 베이징의 켐핀스키 호텔에서 ‘K-글로벌@차이나 2019’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 한국에서는 알티베이스, 이에스이, 이큐브랩 등 50개 유망기업이 참가할 예정이며, 중국에서는 화웨이, 하이얼, 차이나텔레콤, 투스스타 등 중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IT기업 및 투자가들이 함께 참가하여 한·중 간 비즈니스 협력관계를 모색한다.

이번 대회가 참가기업의 단순한 경진을 넘어 현지 투자자들에게 확실한 마케팅 기회가 될 수 있도록 국내 선발과정을 거친 후, 피칭역량 강화를 위한 일대일 스피킹 코칭, 멘토링, 중국 비즈니스 매너 등을 대회전에 집중 교육하기도 했다.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과기정통부 제공)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과기정통부 제공)

과기정통부 민원기 제2차관은 “올해6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한·중 간 ICT 분야의 무한한 협력 가능성을 확인시켜 줄 것”이라며, “세계 최대시장으로 발돋움하며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는 중국에서 K-Global@China가 대표행사로 자리매김함으로써 한-중 기업 간 혁신적인 교류의 장으로 발전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업계 관계자들은 “한국은 세계 최초로 5G상용화 시대를 열었고, 중국은 5G 기술분야 특허의 선두주자”라며, “두 나라는 아시아를 넘어 세계무대에서5G를 이끌어가는 이상적인 협력 파트너가 될 수 있다.”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