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故 설리 빈소-발인 등 장례 비공개 부탁 "마지막 가는 길 아름다울 수 있게"
SM, 故 설리 빈소-발인 등 장례 비공개 부탁 "마지막 가는 길 아름다울 수 있게"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10.14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M 제공)
(사진=SM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에스엠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14일 사망한 고(故) 설리(본명 최진리)의 모든 장례 절차를 비공개로 진행할 것임을 밝혔다.

14일 오후 11시20분께 SM은 “설리 장례 관련 부탁 말씀드립니다”라는 제목의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SM은 보도자료를 통해 “갑작스러운 비보로 깊은 슬픔에 빠진 설리의 유가족분들이 조용히 장례를 치르길 원하고 있다”고 밝히며 “이에 빈소 및 발인 등 모든 장례 절차를 취재진에게 비공개로 진행하고자한다. 조문객 취재 또한 유가족분들이 원치 않고 있다”고 전했다.

끝으로 소속사는 “(설리의) 마지막 가는 길이 아름다울 수 있도록 간곡히 협조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설리는 이날 오후 3시 21분께 자택인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 한 전원주택 2층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의 사망 원인에 대해 경찰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