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노버, ‘IFA 2017’ 인공지능 결합 스마트 제품 공개
레노버, ‘IFA 2017’ 인공지능 결합 스마트 제품 공개
  • 송협 기자
  • 승인 2017.09.01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스마트하고 새로운 라이프 제안하는 레노버

[데일리포스트=?송협 기자]레노버가 1일부터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하는 유럽 최대 국제가전박람회 ‘IFA 2017’애서 인공지능(AI)을 사용해 스마트 기능을 구현하고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을 적용할 수 있는 신제품들을 각각 선보였다.

이날 박람회에서 레노버는 ▲미라지 AR 헤드셋 ▲익스플로러 혼합현실 헤드셋 ▲모토 X 스마트폰 ▲탭 4 홈 어시스턴트 ▲요가 920 컨버터블 등 다양한 제품을 소개했다.

IFA 2017에서 선보인 미라지 AR 헤드셋은 안드로이드 기반 휴대폰과 아이폰에서 호환되는 증강현실 헤드셋이며 AR 게임 ‘스타워즈 제다이 챌린지’를 통해 팬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미라지?AR 헤드셋 사용자는 스타워즈 제다이 챌린지 게임 앱을 다운로드하고 헤드셋과 광선검 컨트롤러를 연결,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또 레노버와 마이크로소프트가 협업을 통해 개발한 익스플로러 혼합현실(MR) 헤드셋은 기존과 차별화된 VR 경험을 제공하는데 사용자는 익스플로러 헤드셋을 착용하고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프로그램을 사용하거나 가상의 환경에서 온라인 비디오를 감상은 물론 헤드셋을 케이블 PC에 연결, 3D 영상 또는 360도 4K 영상도 재생할 수 있다.

레노버 자사 테블릿 탭 4 시리즈와 4세대 모토 X 스마트폰에 아마존의 음성 인식 AI 플랫폼 알렉사를 탑재했다.

사용자는 내장된 알렉사를 통해 손으로 잠금 해제할 필요없이 음성만으로 온라인 쇼핑과 음악감상, 스마트 홈 제어 등 작업을 맡길 수 있으며 새로운 모토 X 카메라는 랜드마크 디텍션 기능이 포함돼 사물을 비추면 피사체를 감지하고 보이는 것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아울러 레노버의 신제품 요가 920에도 음성인식 기술 코타나가 탑재돼 대기모드에도 4m 이내 음성 명령을 인식해 이메일 전송과 인터넷 검색, 배송 추적, 응용프로그램 실행이 가능하다.

코타나는 사용자의 반응을 학습하기 때문에 요가 920은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진화되고 있다.

한국레노버 강용남 대표는 “인공지능은 이제 사용자가 어디에서 무엇을 하고 있는지 파악할 수 있고 스마트 디바이스는 기술을 통해 사용자에게 필요한 것을 먼저 예측하고 제안할 수 있다”면서 “레노버는 원거리 음성 인식기술과 같은 인공지능 뿐 아니라 혼합 현실과 생체 인식 기술이 적용된 기기를 통해 더 스마트하고 새로운 라이프를 제안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