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 통해 네팔 지진 성금 2만불 쾌척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 통해 네팔 지진 성금 2만불 쾌척
  • 황선영 기자
  • 승인 2015.04.3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황현주 기자] 현대오일뱅크가 대지진 참사로 고통받고 있는 네팔을 위해 성금 2만불을 쾌척하는 훈훈한 소식을 전했다.


30일 현대오일뱅크에 따르면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은 네팔 대지진 진앙지인 고르카 지역 주민을 돕고자 ’사랑의 SOS 기금’ 2만 달러(한화 2150만원)를 지원했다.


네팔 대지진은 200여명이 숨진 것으로 전해졌으며, 고르카 지역은 전체 가옥 70% 이상이 무너졌다. 고르카 지역은 지난 14일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과 엄홍길휴먼재단이 해외학교를 건립하기로 약속한 곳이다.


김창기 이사장은 “재단과 특별한 인연을 맺은 고르카 지역이 접근 불가능할 정도로 큰 피해가 났다는 소식에 가슴이 아팠다”며 “구호활동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