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보선 투표율 오후 1시 기준 23%…지난해보다 약간 올라
재보선 투표율 오후 1시 기준 23%…지난해보다 약간 올라
  • 황선영 기자
  • 승인 2015.04.29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김혜경 기자] 4·29 재보궐선거 투표가 29일 오전 6시 12개 선거구에서 일제히 시작된 가운데 투표율이 오후 1시 기준 23%를 기록했다.


여기에는 지난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실시된 사전투표와 이달 중순부터 실시된 거소투표 결과가 반영된 것이다. 이번 재보선의 사전투표율은 7.60%였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부터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지는 4개 지역의 유권자 71만2696명 가운데 16만4121명이 투표를 마쳤다.


오후 1시 투표율은 지난해 7·30 재보선(22.2%)과 2013년 10·30 재보선(21.2%)보다는 높았고 2013년 4·24 재보선(26.6%)보다는 낮게 나왔다.


선거구별로 보면 광주 서 을이 26.1%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어 인천 서·강화을 25%, 서울 관악 을 23.1%, 경기 성남 중원 19.6% 순이었다.


이번 투표는 오후 8시까지 진행되며 중앙선관위는 초박빙 지역을 제외하고 오후 10시쯤 당락 윤곽이 나올 것으로 예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