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나눔재단 ‘제10회 하나다문화가정대상’ 시상식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하나금융나눔재단은 지난 10일 하나금융그룹 명동사옥 대강당에서 ‘제10회 하나다문화가정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한조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 라울 헤르난데스 주한 필리핀 대사 등이 참석했으며 어려움을 극복하고 화목한 가정을 이룬 모범적인 결혼이주여성과 다문화가정을 위해 노력한 개인 및 단체를 선발해 시상하고 격려했다.

수상자는 지난 4월에 공모해 3개월간 전문가 심사 및 현지 실사를 거쳐 총 15명의 개인과 2개 단체가 수상했다.

여성가족부장관상은 몽골 출신의 결혼이주여성인 나랑토야 씨가 수상했다.나랑토야 씨는 한국 유학 중 결혼한 14년차 주부로, 가족들의 이해와 지지를 바탕으로 한국 사회에 성공적으로 정착해 화목한 가정을 이룬 모범적인 결혼이주여성이다.

김한조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은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이 200만명을 넘어선 상황에서 이들이 한국 사회에 조기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하나금융나눔재단이 앞장서겠다”며 “앞으로도 이들이 한국에서 본인의 꿈을 이루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하나금융나눔재단은 2005년 12월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이웃사랑과 나눔 경영의 실천을 위해 하나금융그룹이 국내 은행권 최초로 설립한 자선 공익 재단법인이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