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다문화 가정 학생에 장학금 6억 전달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지난 5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2018년 다문화 학생 장학금 전달식’을 개최해 다문화 장학생 430명에게 총 6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재단이 선발한 장학생은 학업 장학분야 410명과 특기 장학분야 20명 등 총 430명이며 부모 및 본인 출생국은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등 총 30개국이다.

장학금은 초등학교부터 대학교까지 학년과 장학분야에 따라 각각 60만원부터 500만원까지 지급되며 학비, 교재구입 및 자기개발비 등 학업증진 비용으로도 사용 가능하다.

올해 신설된 특기장학생으로 선발된 20명은 육상, 농구, 사격, 미술, 음악, 어학 분야에 재능을 가진 다문화 학생들로, 교육훈련과 자격증 취득 및 대회 출전비용 등에 사용할 수 있는 500만원의 장학금이 각각 전달된다.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우리은행과 계열사에서 200억원을 출연하여 설립한 공익재단이다.

손태승 우리은행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이번에 선발된 장학생은 뚜렷한 목표를 가진 우수 학생들로서 장차 우리나라를 빛낼 글로벌리더로 성장할 것이라 기대한다”면서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다문화 가족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학생들이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