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렌터카사업 AJ렌터카 통합 통과
SK네트웍스, 렌터카사업 AJ렌터카 통합 통과
  • 김민아 인턴기자
  • 승인 2019.11.15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SK네트웍스 주주총회
데일리포스트=SK네트웍스 주주총회

[데일리포스트=김민아 인턴기자] “통합 렌터카 법인은 ‘SK렌터카’ 단일 브랜드로 사업을 전개할 예정입니다. 물리적, 화학적 통합으로 외형 확대를 통한 시장 리더십 강화와 비용 효율화, 중고차 매각 개선 같은 시너지를 창출해 렌터카 사업 경쟁력을 제고할 것입니다.” (SK네트웍스 박상규 사장)

SK네트웍스 렌터카사업을 AJ렌터카로 양도하는 안건이 주주총회를 통과하면서 내년 1월 AJ렌터카 인수 이후 통합법인 출범 작업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SK네트웍스는 15일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자사 렌터카 사업을 AJ렌터카로 현물 출자하는 ‘렌터카 사업 양도’ 안건이 원안대로 가결됐다.

AJ렌터카 역시 이날 주총을 열고 동일 내용의 안건을 가결시키면서 양사는 남은 절차를 거쳐 올해 말까지 영업 양수도를 매듭짓는다는 계획이다.

박 사장은 “SK그룹의 모빌리티 역량을 결합해 새로운 시장 진입 기회를 지속 탐색하고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K네트웍스는 이를 통해 렌탈 사업을 축으로 한 홈케어와 모빌리티 중시의 미래 성장형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한층 더 강하게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끊임없이 고객에 대해 연구하고 불편을 해소할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회사의 무게 중심을 렌탈과 소비재 사업으로 옮길 것”이라며 “지속가능 경영을 위해 렌터카를 비롯해 미래 성장 영역에 대한 투자와 지원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