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백반위크’ 통해 골목 밥집 온라인 DB 구축 확대 나서
네이버, ‘백반위크’ 통해 골목 밥집 온라인 DB 구축 확대 나서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11.08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반위크 in 강릉'에 참여하는 밥집에서 식사하고 있는 모습

[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 네이버 ‘프로젝트 꽃’의 일환으로 진행된 네이버 백반위크가 활발한 사용자 참여를 바탕으로, 동네 숨은 밥집의 온라인 DB 구축과 활성화에 기여했다.

네이버 백반위크는 동네 숨은 밥집을 발굴하고, 온라인 DB 구축을 돕는 캠페인 활동으로, 올해 4회째 진행됐다. 네이버는 지난 10월1일부터 10월 13일까지 2주간 강릉에서 오프라인 백반위크를 진행했으며, 이 일환으로 한달 반 동안 네이버 ‘MY 플레이스’를 통해 백반위크 참여 밥집 리스트를 저장하는 온라인 이벤트와 잘 알려지지 않은 작은 밥집에서 식사 후 영수증 인증 리뷰를 남기는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했다. 백반위크의 온라인 이벤트는 동네의 숨은 밥집을 발굴하고, 아직 정보가 없거나 리뷰가 쌓이지 않은 밥집에는 사용자에게 새로운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기회가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네이버에 따르면, 백반위크 온라인 이벤트를 통해 총 1만여건의 참여가 이뤄졌으며, 604개의 밥집에 리뷰가 달렸다. 특히 이 중 34%의 밥집은 백반위크 이벤트 이전에는 리뷰가 한건도 없었고, 이번 기회를 통해 새롭게 정보가 쌓인 곳이다.

​네이버는 이번 백반위크를 통해 참여 밥집의 매출이 평균 20% 이상 상승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온라인 백반위크 이벤트 1회의 참여당 쌀 100g으로 계산해, 총 1000kg의 쌀을 해피빈을 통해 기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