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하나은행, 알리바바 앤트파이낸셜 제휴…모바일대출 10만명+1억위안 돌파
中하나은행, 알리바바 앤트파이낸셜 제휴…모바일대출 10만명+1억위안 돌파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10.28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KEB하나은행의 중국 현지법인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이하 중국하나은행)가 모바일대출에서 놀라운 성적을 거두고 있다.

중국하나은행은 “지난 6월 중국 제 1전자상거래 플랫폼인 알리바바의 ‘앤트파이낸셜’과 제휴해 출시한 모바일 대출상품 ‘마이지에베이’가 출시 4개월 만에 손님10만 명, 대출취급액 1억위안(한화170억원)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마이지에베이’는 중국 대표 모바일 결제플랫폼 ‘알리페이(支付宝,즈푸바오)’를 사용하는 개인 손님을 대상으로 신용카드와 유사한 소액, 단기 소비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상품으로, 알리바바의 전자상거래 및 알리페이 지급결제 플랫폼에서 누적된 빅데이터를 신용평가에 활용함으로써 리스크를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점이 가장 특징이다

앤트파이낸셜의 혁신적인 핀테크 기술에 기반한 ‘마이지에베이’는 1인 평균 30만원대의 대출 취급 현황을 보이고 있으며 수익성과 건전성 또한 매우 양호하게 유지되고 있다.

알리페이 모바일 앱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몇 번의 클릭 절차만 거치면 본인 계좌로 대출신청금액이 실시간 입금된다. 금리는 신용도에 따라 최저 연 5.48%수준 이상으로 대출기간 내 언제든 자유롭게 상환이 가능하다.

임영호 중국하나은행장은 “지난 6월 출시 이후 초기 적응 기간을 거쳐 현재 대출 손님 수와 취급 금액 모두 가파른 증가 추세에 있다”며 “앞으로도 ICT플랫폼과의 다양한 금융 비즈니스를 확대를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은 은행 영업의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