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크데이, 아태지역 사장에 데이비드 웹스터 선임
워크데이, 아태지역 사장에 데이비드 웹스터 선임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10.15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비드 웹스터 신임 워크데이 아태 및 일본 지역 사장
데이비드 웹스터 신임 워크데이 아태 및 일본 지역 사장

[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 워크데이가 15일 아시아 태평양 일본 지역 사장으로 데이비드 웹스터(David Webster)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워크데이는 기업, 교육기관, 정부기관을 위해 설계된 인적자본관리(HCM), 재무관리, 계획 및 분석 애플리케이션 역량을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있다. 데이비드 웹스터 신임 아태 및 일본 지역 사장은 시드니를 기반으로 아태 및 일본 지역 전반에 걸친 워크데이의 비즈니스를 총괄할 예정이다.

워크데이에 합류하기 전 데이비드 웹스터 사장은 델 EMC(Dell EMC)에서 14년간 EMC의 성장을 주도해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였다. 그 전에는 피플소프트(PeopleSoft)의 호주 및 뉴질랜드 담당 부사장 및 지사장을 역임했으며 호주정보산업협회 전국이사회 이사로도 활동했다.

데이비드 웹스터 신임 사장은 “워크데이의 새로운 성장을 리드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아태 및 일본 지역의 보다 많은 기업들이 워크데이의 기술을 통해 경쟁력을 제고하고 있다. 이러한 기업들이 미래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워크데이의 비즈니스를 한 단계 더 성장시킬 것”이라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

챠노 페르난데스(Chano Fernandez) 워크데이 공동회장은 “데이비드 아태 및 일본 지역 사장이 워크데이의 일원이 되어 핵심 성장 마켓인 아태 및 일본 지역의 운영을 총괄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데이비드 사장은 20년 이상의 업계 경험을 기반으로 수많은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성공시켜 왔다. 데이비드 사장의 선임은 아태 및 일본 지역 고객들에게 좀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워크데이의 의지 표명이며 약속이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