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저축은행, 업권 최초 ‘스마트폰ATM서비스’ 시행
KB저축은행, 업권 최초 ‘스마트폰ATM서비스’ 시행
  • 황정우 기자
  • 승인 2018.07.06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KB저축은행은 이용고객의 편의성과 거래 보안성을 제고하기 위해 저축은행 업권 최초로 가상카드를 발급하고 스마트폰으로 ATM을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ATM서비스를 시행한다.

KB저축은행의 보안핀테크기반 간편인증서비스의 한 종류로 간단한 가입절차를 마치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일일 이용한도는 일백만원이다.

가상카드를 발급하는 방식으로 현금카드 복제에 의한 사고자체가 발생하지 않고, 휴대폰을 분실했어도 간편 인증 비밀번호를 알아야 하므로 습득자가 이용할 수 없다는 게 KB저축은행의 설명이다.

본 서비스는 전국 국민은행ATM에서 이용할 수 있다.

고속도로 하이패스키오스크 등 이용ATM은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아이폰은 교통카드 등에 이용되는 NFC 통신을 지원하지 않아 안드로이드 NFC스마트폰에서만 이용할 수 있으며 향후 아이폰이 NFC통신을 지원할 경우에는 이용가능하다.

KB저축은행은 동 서비스와 함께 받는 사람의 계좌번호를 몰라도 전화번호만 알면 이체할 수 있는 전화번호 간편이체도 병행한다.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체내역을 알리고 받는 사람이 받을 계좌번호를 24시간내에 입력하여 이체하는 방식이다. 일일한도는 오십만원으로 연중무휴 이용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