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르의 전설2" 주제 미술전시회 中서 개최…“성공적 전시 기뻐”
"미르의 전설2" 주제 미술전시회 中서 개최…“성공적 전시 기뻐”
  • 김동진 기자
  • 승인 2017.10.30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김동진 기자] ‘미르의 전설2’ 주제의 미술전시회가 중국에서 성대히 열렸다.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대표 장현국)와 웹드라마 제작 계약을 한 중국의 유명 엔터테인먼트 회사 예즈스타게임(YZ STAR GAME)은 지난 28일 중국 현지에서 ‘미르의 전설2’를 주제로 미술전시회를 개최했다.

'전기화전'으로 명명된 이번 전시회는 중국 베이징 국가회의중심(?家??中心)에서 개최됐으며 중국 국가 화원 부원장이자 유명 화가인 노우순(?舜禹)을 필두로 많은 작가들의 작품이 전시됐다.

'전기화전'은 ‘미르의 전설2’ 웹드라마 출시를 앞두고 진행된 것으로 이날 행사에는 광전총국, 공안부, 문화부, 경제일보, 인민일보, 신화망 등 각계각층의 고위급 관계자들이 참석해 전시회 개막을 축하하고 관람했다.

이와 함께 예즈는 ‘미르의 전설2’ 비수권 서버(불법 사설 서버) 단속을 위한 지식재산권 전문 회사를 설립하고, 이날 위메이드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위메이드는 예즈의 지식재산권 전문회사 설립, 중국 내 모바일게임 전문회사 '시광과기'와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성육'의 비수권 서버 양성화, 샹라오 시(市)정부의 '지식재산권 보호 연합 회의 제도' 활용, 인촨 시(市)정부와 합동 단속 등 다양한 수단을 동원해 대대적인 불법 사설 서버 단속을 진행할 계획이다.

예즈 유엽(??) 대표는 "'전기화전'에서 많은 작품을 성공적으로 전시해서 기쁘다"며 "전시회와 더불어 이번에 체결한 양해각서를 바탕으로 ‘미르의 전설2’ 지식재산권을 지킬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중국에서 다양한 사업 파트너, 공안, 시정부와 함께 ‘미르의 전설2’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해 '단속'과 '양성화'를 골자로 한 투트랙 전략을 펼칠 예정"이라며 "위메이드는 중국 협력사들과 불법 사설 서버 단속을 통해 원저작권자의 권리를 찾고 지키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