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page
  • >
  • Business
  • >
  • 네이버 쇼핑, 상품 배송일 예측해주는 ‘배송 시뮬레이터’ 기능 도입​

네이버 쇼핑, 상품 배송일 예측해주는 ‘배송 시뮬레이터’ 기능 도입​

​- 상품 배송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요인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정확한 배송일 예측
– 빅데이터, 딥러닝 등 첨단 기술을 쇼핑 서비스에 접목해 편리한 쇼핑을 지원해 나갈 것

[데일리포스트=신다혜 IT전문기자] 네이버의 커머스 서비스를 담당하는 네이버 포레스트 CIC(대표 이윤숙)는 이용자들이 상품 구매 전 정확한 배송 일을 확인할 수 있도록 ‘배송 시뮬레이터(베타)’ 기능을 스마트스토어에 적용했다고 25일 밝혔다.

배송 시뮬레이터 기능은 기존의 상품 배송 데이터 외에도 결제시간, 출고지, 배송지와 같이 상품 배송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요인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보다 정확한 배송 일을 예측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러한 배송일 예측 기능은 지금 구매 시 상품을 언제 받을 수 있는지를 알 수 있게 돼 배송 날짜를 몰라 무작정 기다리던 구매자들의 불편함이 사라지는 것은 물론, 특정일에 상품을 꼭 받아야 하는 구매자들에게 매우 유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예를 들어, 화이트데이 선물을 찾는 이용자라면 원하는 상품이 화이트데이 당일보다 먼저 배송이 되는지를 살펴봄으로써 마음 졸일 필요없이 상품 구매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윤숙 네이버 포레스트 CIC 대표는 “직접 배송을 하지 않지만 네이버가 잘 하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배송일을 정확하게 예측해줘 구매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능을 구현한 것”이라며, “빅데이터, 딥러닝 등 첨단 기술을 쇼핑 서비스에 접목시켜 이용자 편의 기능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편리한 쇼핑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 쇼핑은 최근 AI·빅데이터기반의 상품 추천 시스템 AiTEMS(에이아이템즈)을 쇼핑판에 적용한데 이어, 쇼핑 검색 결과에서도 개인의 관심사, 선호도에 따라 쇼핑을 경험할 수 있는 ‘FOR YOU’ 영역을 신설하는 등 이용자 편의를 위한 다양한 기능들을 선보인바 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