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2018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 재림’ 성황리 개최

[데일리포스트=김정은기자] 넥슨은 인기 온라인 액션게임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의 대규모 오프라인 유저 축제 ‘2018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 재림’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한 ‘2018 던파 페스티벌: 재림’은 4,500명의 유저가 운집한 가운데, 겨울 시즌 대규모 업데이트 발표와 현장 참여 이벤트, 다양한 콘셉트의 라이브 방송, DPL 2018 WINTER 결승전 등 다채로운 행사로 마련됐다.

먼저, 강정호 디렉터가 무대에 올라 남귀검사와 여마법사의 다섯 번째 전직 캐릭터 ‘검귀’와 ‘인챈트리스’를 선보이고, 열 두 명이 동시에 참여 가능한 ‘프레이-이시스 레이드’ 업데이트 계획을 발표했다. 또한, 액션성이 강화된 신규 던전 ‘오퍼레이션 호프’와 보다 효율적인 구조의 성장 가속 모드 추가 계획을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던파’의 IP를 활용한 PC 온라인게임 ‘프로젝트 BBQ’의 정보도 최초로 공개됐다. ‘프로젝트 BBQ’는 ‘던파’를 기반으로 한 3D 버전의 액션 RPG 장르로, 네오플 산하 액션 스튜디오에서 언리얼 엔진 4를 사용해 개발 중이다.

이와 함께 2D 버전의 모바일게임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의 최신 정보도 함께 공개했다. ‘던파’ 고유의 액션성을 살리기 위해 최적화 콘텐츠를 개발 중에 있으며, 원작 시나리오의 큰 틀은 유지하면서 새로운 상황을 연출하는 요소를 추가해 새로운 재미를 전달할 계획이다.

또한, 유저들의 뜨거운 호응 속에 1억 5,000만 원 상금 규모의 e스포츠 리그 ‘DPL 2018 WINTER’ 시즌 결승전이 진행됐으며, 치열한 경쟁 끝에 DPL: E 부문에서는 Ti 팀이, DPL: P 부문에서는 김태환 선수가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메인 무대 외에도 ‘라이브 스튜디오’에서는 ‘생존토론’, ‘자캐뮤직’, ‘부탁해요, 냉장고를’ 등 다양한 주제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고, ‘체험존’에서는 ‘던파’의 미니 게임 기반의 액티비티 게임과 신규 업데이트 콘텐츠를 최초로 만나볼 수 있는 ‘시연존’ 등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했다.

네오플 노정환 대표는 “12년 째 이어오고 있는 ‘던파 페스티벌’에 올해도 어김없이 많은 관심 보내주시고 참여해 주신 유저분들에게 감사 드린다”며 “앞으로도 유저분들과 더욱 소통하며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