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page
  • >
  • Section Top
  • >
  • 디즈니 코리아, 미키 마우스와 함께하는 ‘2018 산타원정대’

디즈니 코리아, 미키 마우스와 함께하는 ‘2018 산타원정대’

[데일리포스트=정태섭인턴기자] 올해 90주년을 맞아 서울을 첫 방문한 미키 마우스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2018 산타원정대’ 선물 포장 행사에 참석, 따뜻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이하 디즈니 코리아)는 오늘 오전 서울시청 시민청 활짝라운지에서 열린 사회공헌행사에 미키 마우스와 디즈니 코리아 전 임직원이 동참,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전달할 크리스마스 선물을 포장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12년째 지역 저소득층 어린이들에게 따뜻한 온기를 전하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전 세계 어린이들의 영원한 친구이자 희망의 아이콘인 미키 마우스를 초청하고, 서울시가 행사 장소를 후원하며 이뤄졌다. 디즈니 코리아에 따르면 이는 내달 2일(일)까지 5일간 이어지는 미키 마우스 서울 방문 일정의 첫 번째 공식 활동이다.

이날 행사 현장에는 미키 마우스와 디즈니 코리아 전 임직원 등 자원봉사자 150여 명이 함께했다. 해당 행사에는 나무엑터스 배우 이준기, 신세경도 특별 산타로 참여해 미키와 함께 선물 포장을 진행했다. 이 날 포장된 선물은 서울 지역 저소득층 어린이 500명에게 포장 당일(28일) 직접 전달될 예정이다.

디즈니 코리아는 미키 마우스의 첫 방한을 기념하고자 서울시와 협약을 맺고 ‘I·미키인서울·U’라는 특별 콜라보레이션을 펼치고 있다. ‘I·미키인서울·U’ 캠페인의 일환으로 기획된 선물 포장 행사를 시작으로, 미키는 광화문ž남산타워 등 서울시의 대표 관광 명소를 직접 방문해 팬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 예정이다.

이외에도 디즈니는 ‘미키인서울’ 팬미팅(29일)’, ‘디즈니채널 특집 방송(12월2일)’ 등 미키 마우스와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한다. 또한, ‘미키 90주년’을 주제로 서울시, 롯데백화점, CGV, SC제일은행 등 다수의 파트너들과 다양한 프로모션 및 문화행사를 진행 중이다. 이와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미키 인 서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