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자금세탁방지 우수기관으로 선정

[데일리포스트=정태섭인턴기자] 하나카드는 지난 28일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은행연합회장, 여신금융협회장 등 금융업계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예금보험공사 대강당에서 열린 ‘제12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기념행사에서 자금세탁방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금융위원장상을 수상했다.

하나카드가 이번에 수상한 자금세탁방지 금융위원장상은 하나카드의 자금세탁방지 관련 시스템 고도화 및 자금세탁방지 제도 종합이행평가 등에서 타사와 차별화된 노력을 인정받아 수상하게 되었다.

하나카드는 그동안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구성원으로서의 사회적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자금세탁방지 관련 법규를 꾸준히 교육하고 제도를 정착시키는 데에 초점을 맞춰왔었다.

이를 위해 하나카드는 전 임직원 대상으로 On·Off-line 교육실시 및 평가, 이에 대한 피드백 등을 통해 보다 효율적인 교육을 시행하였고, 자금세탁과 관련한 최신 소식·트렌드 및 관련한 각종 법률 정보 등을 사내 게시판 및 개인 이메일 등으로 전달해 직원들의 실 업무 속에서 법규준수 제고를 위한 많은 노력을 기울여 온 것이 주효했다.

하나카드 관계자는 “이번 수상으로 회사와 임직원 모두 금융거래의 투명성을 인정 받은 뜻 깊은 자리로 영광스럽다”라며 “앞으로도 자금세탁방지제도가 적극적으로 이행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깨끗하고 투명한 금융거래 질서에 기여하는 기업으로 앞장서 나가겠다”라고 계획을 밝혔다.

한편 ‘자금세탁방지의 날’은 2007년 금융위원회에서 자금세탁방지제도의 국제적 사회의 역할과 그 중요성을 국민과 금융종사자에게 알리고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제정되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