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마블 퓨처파이트’, 새로운 영웅 ‘크레센트 & 이오’ 등장

[데일리포스트=김정은기자] 넷마블은 오늘 모바일 액션 RPG(역할수행게임) ‘마블 퓨처파이트’에 새로운 오리지널 영웅 ‘크레센트 & 이오(Crescent & Io)’와 마블 코믹스의 인기 캐릭터인 ‘모건 르 페이(Morgan Le Fay)’, ‘화이트 폭스(White Fox)’를 추가하는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새롭게 등장하는 ‘크레센트 & 이오’는 ‘캡틴 아메리카(샤론 로저스)’, ‘루나 스노우’에 이어 넷마블과 마블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세번째 마블 퓨처파이트 오리지널 영웅이다.

10살 한국인 소녀 ‘크레센트(단비)’와 반달가슴곰 ‘이오’의 영혼이 결합한 독특한 캐릭터로, 고대 마법사 ‘모건 르 페이’에 의해 성물을 구하다 실종된 아버지를 찾아 나서는 이야기를 배경으로 한다.

‘크레센트 & 이오’는 단비가 신비로운 곰 형상의 가면을 만지게 되면서 탄생한다. 가면에서 반달가슴곰의 영혼 ‘이오’가 소환되어 단비와의 유대감 형성, 강력한 수호자가 된다. 한국형 슈퍼 영웅답게 지르기와 발차기 같은 태권도 기술은 물론, ‘마법 흡수’, ‘강력한 힘’ 등 다양한 능력을 사용한다.

오리지널 슈퍼 영웅 이외에, 새로운 캐릭터들의 추가도 눈에 띈다. 우선, 크레센트의 아버지를 음모로 몰아넣는 악랄한 고대 마법사 ‘모건 르 페이’가 새롭게 등장한다. 또한, 한국형 영웅으로 알려진 ‘화이트 폭스’도 새롭게 추가됐다. ‘화이트 폭스’는 한국 국가정보원의 요원으로 구미호의 날카로운 감각과 힘을 사용해 전투를 펼친다.

넷마블 이승원 웨스턴 담당 부사장은 “넷마블은 마블과의 협업을 통해 독특한 개성과 스토리를 가진 오리지널 영웅을 개발해 왔다”며, “이는 마블과 함께 세계관을 한층 확장함으로써 마블 퓨처파이트 이용자들에게 더욱 큰 재미를 선사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마블 게임스(Marvel Games)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빌 로즈만(Bill Rosemann)은, “세 번쨰 오리지널 영웅을 전 세계에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다시금 넷마블과 새로운 슈퍼 영웅을 만들 수 있어 영광이다. 크레센트 & 이오는 용기와 내면의 강인함을 가진 ‘단비’가 마법의 수호자인 곰 ‘이오’와 만나 탄생한 강력한 슈퍼 영웅”이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넷마블은 업데이트를 통해 새로운 유니폼 4종을 선보인다. ‘캡틴 아메리카(사론 로저스)’의 ‘다크 스타 아머’, ‘루나 스노우’의 ‘안드로메다 수트’, ‘스파이더맨(마일즈 모랄레스)’의 ‘뉴 유니버스’, ‘하이페리온’의 ‘클래식’ 유니폼이 추가됐으며, 이들 영웅의 잠재력 개방도 가능하다. 특히 ‘캡틴 아메리카(샤론 로저스)’는 티어-3로 승급과 새로운 얼티밋 스킬 사용이 가능하다.

 

게임 편의성 개선도 이루어졌다. 영웅 퀘스트 진행 시 한 챕터 완료 후 다른 퀘스트 팩을 선택할 수 있도록 변경됐다. 챕터 단위의 진행 상태는 자동으로 저장된다. 이외에도 거대 보스 레이드 종료 후 동일한 팀원과 재도전 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하는 등 다양한 개선 사항을 반영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