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아이언쓰론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데일리포스트=황선영기자] 넷마블은 차세대 전략 MMO(Massively Multiplayer Online 대규모 다중접속, 이하 MMO) 게임 ‘아이언쓰론<Iron Throne, 개발사 포플랫(4PLAT)>’의 전략적 플레이 강화를 위한 신규 장비 세트 및 부관 시스템 업데이트를 22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기능으로 ‘부관 시스템’을 추가했다. 기존 전투 출정 시 영웅 1인이 1개 부대를 지휘했던 것과 달리, 1개 부대에 부관을 추가로 대동하여 더욱 다양한 전략으로 부대를 구성할 수 있게 됐다. 부관 임명을 통해 추가 버프를 받을 수 있어, 이용자는 전투 시 더 강력하고 전략적인 공격 및 수비 전개가 가능해졌다.

아이언쓰론 출시 후 최초로 신규 장비 세트도 도입됐다. 새롭게 추가된 4종의 장비 세트는 기존 세트 대비 더욱 강력한 성능, 적의 버프 감소 효과를 영웅들에게 부여한다. 신규 장비 세트 제작을 위한 재료는 새롭게 등장하는 필드 몬스터 4종을 사냥하거나 점수 이벤트 참여함으로써 보상으로 획득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넷마블은 지난 9월 선보인 ‘대륙점령전’ 콘텐츠도 한층 확장했다. 한 왕국(서버) 내에서 연맹 간의 격돌로 치러졌던 대륙점령전에 타 왕국 연맹원과 전투할 수 있는 왕국간 대륙점령전 기능이 추가됐다. 이용자들은 이제 다른 서버의 강력한 연맹들과 대륙 통일을 목표로 전투를 치를 수 있게 된다. 아이언쓰론의 핵심 전투 콘텐츠인 만큼, 왕국 간 대륙점령전의 우승 연맹에게는 드래곤성 스킨을 얻을 수 있는 티켓이 특전으로 주어진다. 붉은 용이 성을 감싸고 있는 독특한 이 외성 스킨은 대륙점령전과 블러드문 순위 보상을 통해서만 획득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넷마블은 몬스터 자동 사냥 기능과 새로운 영주 초상화 2종을 추가하는 등 이용자 편의성 강화를 위한 콘텐츠도 선보였다.

아이언쓰론과 이번 업데이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이언쓰론’ 공식 카페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