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신진작가 공모대전’ 시상식 개최

[데일리포스트=정태섭인턴기자] IBK기업은행은 26일 ‘IBK기업은행 신진작가 공모대전’의 최종 수상작품 25점을 선정하고 시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대상의 유민석 작가를 비롯해 최우수상 4명 등 총 13명의 수상작가와 12명의 특선작가들의 작품이 최종 선정됐다. 이들의 작품 25점은 다음 달 7일까지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 1층 로비에 전시될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대상 1천만원(1점), 최우수상 5백만원(4점) 등 총 5천만원의 상금을 지원했다.

문화예술계 발전과 신진 미술작가 육성을 지원하기 위해 개최한 이번 공모전에는 총 244명의 작가들이 2천여 점을 출품했다. 기업은행은 사단법인 한국미술협회를 통해 전문가 심사위원단을 구성하고 두 달여 동안 1차 포트폴리오 심사, 2차 작품 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작품을 선정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공모대전이 신진 미술작가 성장에 바탕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문화예술분야 지원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