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연말 이웃돕기 성금 100억원 전달

[데일리포스트=정태섭인턴기자] 하나금융그룹이 연말 이웃돕기 성금으로 100억원을 기탁했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19일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당에서 열린 ‘희망 2019 나눔캠페인’에서 장애인·저소득 소외계층·사회복지시설 지원에 쓰일 100억원을 전달했다.

성금은 하나은행이 서민의 자산형성을 돕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한 사회공헌기금 13억원에, 하나금융그룹 12개 관계사가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기부한 87억원이 더해졌다.

함 행장은 “디지털 시대에도 변하지 않을 금융의 가치가 있다면 이는 사람에 대한 배려와 나눔”이라며 “올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미션이 ‘나눔으로 ‘하나’되는 행복한 세상’인만큼 하나금융그룹이 앞장 서 지역사회의 다양한 문제들을 세심하게 살피고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여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