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page
  • >
  • 뉴스
  • >
  • SK건설이 시공한 라오스 댐 붕괴…주민 수백명 ‘날벼락’

SK건설이 시공한 라오스 댐 붕괴…주민 수백명 ‘날벼락’

  • | 송협 선임기자
  • 2018-07-24
  • Top, 뉴스

[데일리포스트=송협 기자] SK건설이 라오스 남동부 아타프 주에서 시공하고 있던 대형 수력발전소 보조댐이 붕괴되면서 인근 마을 주민 여러 명이 숨지고 수백 명이 실종되는 참사가 발생했다.

24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후 20시께(현지시간)SK건설이 건설하고 있던 ‘세피안·세남노이’ 수력발전댐의 보조 댐이 붕괴되는 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댐 안에 모여 있던 약 50억㎥ 규모의 물이 인근 6개 마을을 휩쓸면서 수백명이 숨지거나 실종됐다. 또 홍수로 인해 1300가구 주택이 물에 잠기면서 6600명 규모의 이재민도 발생했다.

현지 라오스 당국은 군인과 경찰, 소방대원 등 가용 인력을 총동원해 구조 및 수색작업을 펼치고 있다.

SK건설은 사고 소식을 접하자마자 서울 본사에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안재현 SK건설 사장과 관련 부서 책임 임원과 함께 서둘러 라오스 사고 현장으로 출국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