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page
  • >
  • Section Top
  • >
  • 반도건설, 부산 더블역세권 ‘신구포 반도유보라’ 견본주택 개관

반도건설, 부산 더블역세권 ‘신구포 반도유보라’ 견본주택 개관

입지·맞춤설계·인공지능 시스템…수요자 눈길 끌어

[데일리포스트=송협 기자] “시내 접근성이 좋고 덕천역을 통해 부산 시내 뿐 아니라 김해시 이동도 가능해 매우 편리할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구포초등학교와 학교들이 단지와 인접해 있어 마음놓고 아이들을 학교에 보낼 수 있는 주거환경이라 마음에 들어요.”(견본주택 내방객 김OO씨)

반도건설이 공급에 나선 부산 ‘신구포 반도유보라’ 견본주택을 방문한 내방객의 반응이다. 반도건설은 20일 부산 북구 구포1동 720번지 일원에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수요자 몰이에 나섰다.

이날 개관한 신구포 반도유보라 견본주택은 35도를 웃도는 찜통더위에도 개관 1시간 전부터 내방을 위한 관람객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이 아파트는 지하3층~지상28층 11개동 전용면적 39~84㎡, 790가구로 규모이며 이 가운데 48~84㎡ 471가구가 일반 공급된다.

단지 인근에 부산 지하철 2호선 구명역과 2·3호선 덕천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 역세권이며 KTX 구포역과 강변도로, 삼락IC, 덕천IC 등 편리한 교통망을 갖췄다.

이번 공급에 나선 ‘신구포 반도유보라’는 전 가구가 선호도 높은 중소형 평형으로만 구성됐으며 4베이 설계와 알파룸, 워크인 드레스룸, 그리고 팬트리 등 특화공간이 제공된다.

반도건설은 기존까지 자사가 공급하는 유보라 브랜드 아파트에 IoT(사물인터넷)시스템을 적용해 왔다. 하지만 이번 공급하는 신구포 반도 유보라는 첨단 ICT 인공지능 시스템을 적용을 통해 보다 업그레이드 설계를 시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로 신구포 반도 유보라 입주민들은 KT의 ‘기가지니 버디’단말을 통해 조명과 난방 등 빌트인 기기뿐 아니라 엘리베이터 호출과 공용부 기능까지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고 이후 음성 데이터를 기반으로 입주자들의 실사용 패턴을 분석한 지능형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신구포 반도 유보라 내부 인공지능 시연을 감상한 내방객 임모씨는 “인공지능 아파트는 들어보기만 했는데 이렇게 직접 체험해보니 정말 편리하다.”며 “특히 신구포 반도 유보라는 구포 첫 인공지능 아파트로 지역을 대표하는 첨단아파트의 가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단지가 들어서는 부산 북구는 비조정대상지역으로 청약통장 가입 6개월 이상 예치금을 충족하면 누구나 1순위 청약이 가능하며 분양권 전매 기간 역시 6개월로 규제가 자유롭다.

평균 분양가는 3.3㎡당 1130만원 선이며 견본주택은 부산광역시 사상구 감전동 138~1번지 인근에서 개관 중이다. 입주 예정은 오는 2021년 7월이다. 문의: 1800-0355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