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page
  • >
  • Section Top
  • >
  • 현대건설, H-클린현관 개발…“현관의 개념을 바꿨다”

현대건설, H-클린현관 개발…“현관의 개념을 바꿨다”

[데일리포스트=송협 기자] 현대건설이 주택의 가장 초입인 현관에 3가지 클린설계 기술을 적용해 새로운 개념 공간인 ‘H-클린현관(H-Entrance)’을 공개했다.

이번에 현대건설이 개발한 H-클린현관은 집의 내 외부를 연결하는 현관의 특성에 초점을 맞춰 현관과 복도 수납장과 세탁실, 욕실을 통합해 현관의 기능을 제시하고 있다.

특히 현관 출입 시 의류탈착(외투, 신발 등)을 비롯해 손님맞이와 대형 짐 보관이 가능한 기능을 현관이라는 한 공간에서 해결할 수 있다는게 특징이다.

H-클린현관은 현관-세탁실의 분리형과 통합형 두 종류로 구분된다. 분리형 현관은 오염물질의 집안 유입을 방지하며 주방 쪽 급·배수관을 현관 입구로 연장해 설치된 콤팩트 세면대에서 간단하게 세척이 가능하다.

통합형 현관은 오염물질의 차단에서 업그레이드 되면서 의류세척과 오염제거까지 원스톱으로 수행가능한 공간이다.

무엇보다 세탁공간과 현관 사이 ‘순간이동 세탁장’을 배치해 입주민의 동선 효율성과 현관의 기능성을 향상시켰다. 때문에 양말과 비에 젖은 옷 등 세탁물이 거실과 복도를 거치지 않고 집안 내부를 쾌적하게 유지할 수 있다.

여기에 현관 내 특화 아이템인 빌트인을 설치해 자전거와 유모차, 반려동물 물품 등 현관 내 보관이 가능토록 기능을 극대화했다.

한편 H-클린현관은 현재 특허출원 중이며 올 하반기 분양 예정인 서울 강남구 일원 대우아파트 재건축 단지에 시범 적용되며 향후 전 분양 현장으로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