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수협은행과 ‘외환업무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우리은행이 지난 28일 서울시 중구 소재 본점에서 수협은행과 ‘외환업무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손태승 우리은행장, 이동빈 수협은행장 등이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우리은행과 수협은행은 상호 영업 채널을 활용해 외환거래를 활성화하는 등 외환부문 업무영역 확대와 업무역량 강화를 위해 추진하게 된다.

주요 협약내용은 △환전, 송금, 외국환 거래 등 외국환업무 확대 △예치환 계좌개설을 통한 양 은행 고객 간 외화자금 이체 활성화 △해외네트워크 상호협력 및 무역금융(Trade Finance) 활성화 △외화관련 상품 및 제도에 대한 상호협력 증진 등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수협은행의 예치환계좌를 유치함으로써 대부분의 국내 은행에 외환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면서 “향후 다양한 외환거래 서비스와 상품을 개발해 외환 부문 선두 은행의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