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page
  • >
  • Section Top
  • >
  • 아시아나항공, 삼성전자-LG U+와 ‘아시아나 갤럭시 S9’ 출시

아시아나항공, 삼성전자-LG U+와 ‘아시아나 갤럭시 S9’ 출시

[데일리포스트=김동진 기자]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이 삼성전자, LG U+와 함께 ‘아시아나 갤럭시 S9’을 출시한다.

아시아나항공은 26일 서초동 삼성전자 딜라이트 전시관에서 삼성전자, LG U+와 ‘아시아나 갤럭시 S9’ 출시를 위해 상호 협력하는 MOU를 체결했다.

MOU에는 김광현 아시아나항공 여객마케팅담당 상무, 이한형 삼성전자 한국총괄 B2B 영업팀 상무, 양철희 LG U+ 특판영업1담당 상무가 참석했다.

‘아시아나 갤럭시 S9’은 ‘아시아나 갤럭시 S7, S8’에 이어 세 번째 출시된 아시아나항공 고객을 위한 전용 스마트폰으로 스마트폰 부팅, 종료 시 아시아나항공 로고가 표출되고 아시아나항공 전용 테마가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내달 10일부터 오는 10월10일까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flyasiana.com)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판매된다.

5만 마일리지를 공제한 후 일부 추가금액을 부담하면 ‘아시아나 갤럭시 S9’를 구매할 수 있다. 통신사는 LG U+, 해당 기종은 갤럭시 S9, S9+(64GB), S9+(256GB, 100대 한정)이며 전체 수량은 5000대다.

추가 경품 혜택도 다양하다.

선택요금제 1년 유지 시, 요금제에 따라 최대 1만 마일의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가 적립된다.

또한 LG U+는 8.8 요금제에 가입한 고객 200명을 대상으로 AI 스피커를 선착순 제공하고, 삼성전자는 구매자 전원을 대상으로 3만원 상당의 GS편의점 상품권 및 구매고객 1000명에게 20만원 상당의 경품을 제공한다.

이와 별도로 추첨을 통해 온라인 상품권과 추가 마일리지 적립 혜택도 제공된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