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대출금리 적용오류 고객에 대한 이자환급 실시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KEB하나은행은 26일 잘못된 금리 산정으로 과다 청구된 대출이자 1억5800만원을 고객에게 환급하기로 했다.

하나은행은 이날 ‘대출금리 적용오류 고객에 대한 이자환급 실시’ 자료를 내고 이같은 계획을 밝혔다. 이번 조치로 이자를 돌려받는 고객은 가계대출 차주 34명, 기업대출 차주 159명 등 193명으로 집계됐다.

이하 이자환급 실행 알림 원문

대출금리 적용오류 발생에 대해 깊이 사죄드립니다.

KEB하나은행은 최근 금융감독원으로부터 2012년부터 2018년 5월까지 약 6년 5개월 기간에 대한 ‘대출금리 산정체계’의 적정성 점검을 받은 바 있습니다.

이번 점검을 통해 대출금리 적용오류가 확인되었으며 고객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깊은 사죄를 드립니다.

점검대상 기간인 2012년부터 2018년 5월까지 약 690만의 대출 취급 건수 중 일부 영업점의 최고금리 적용오류 건수는 총 252건(0.0036%, 가계대출 34건, 기업대출 18건, 개인사업자 대출 200건)이며, 고객 수로는 193명(가계대출 34명, 기업대출 159명), 환급 대상 이자금액은 약1억5800만원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당행은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동 환급 이자금액을 해당 고객 앞 환급할 예정이며, 향후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겠습니다.

이번 대출금리 적용 오류에 대해 다시 한번 깊이 사죄드리며 앞으로도 소비자보호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