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경기신용보증재단과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우리은행이 경기신용보증재단과 ‘2018년 경기도 중소기업·소상공인을 위한 일자리 창출 및 생산적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우리은행은 경기신용보증재단에 70억원을 출연키로 하고 재단은 이를 재원으로 1050억원 대출 보증서를 밥급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특별운전자금 대출 보증료는 기존 대비 0.2%p 우대되며 대출금액 역시 최대 8억원으로 최대 5년까지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재단의 기준에 따라 우리은행이 추천한 ▲소상공인 ▲벤처기업 ▲창업기업 ▲일자리 창출기업 ▲신성장동력기업 ▲기술혁신기업 등이며 19일부터 재단과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보증서 발급과 특별운전자금대출 상담 지원 신청이 가능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내수 경기 불황에 시달리고 있는 경기도 중소기업 등에게 안정적인 경영 활동 지원을 위해 경기신용보증재단과 협력을 구축할 것”이라며 “더 큰 금융 지속 실천을 통해 고객과 함께 성장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은행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