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필리핀 석탄화력발전소’ LOI 체결

[데일리포스트=송협 기자] SK건설이 필리핀 정부와 총 사업비 약 2조 2,000억원 규모의 친환경 석탄화력발전소 건설을 위한 투자의향서(LOI, Letter of Intent)를 체결했다.

이 발전소는 초초임계압(Ultra Super Critical) 방식의 최신 기술을 적용해 최종 발전효율을 기존 발전소 대비 약 15%를 끌어올려 석탄사용량을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다.

또 황산화물, 질소산화물 및 먼지 배출도 환경영향평가 기준 대비 절반 이하로 줄이는 등 온실가스 배출량을 최소화한 친환경 발전소로 건립될 계획이다.

필리핀은 현재 높은 전력요금으로 인해 산업화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며 본 사업을 통해 가격이 저렴하고 안정적인 전력공급이 가능해져 필리핀 전력난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발전소 건설 기간 내 신규 고용창출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이 프로젝트는 산업은행과 KDB 인프라펀드 등 국내 기관에서 직접 참여를 검토 중인 대규모 민자사업으로 필리핀 두테르테노믹스의 핵심인 인프라 확충 정책이 지속적으로 추진되면 향후 인프라 분야에서도 새로운 민자사업 기회가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

안재현 SK건설 사장은 “필리핀에서 국내 자금을 활용한 친환경 석탄화력발전소를 건설해 전력공급난을 해소하고 고용창출에 기여할 예정”이라며 “SK건설의 강점인 개발형사업 역량을 살려 앞으로 다양한 사업기회를 계속 만들어 낼 것”이라고 전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